“부산 발전 이끄는 ‘글로벌 IT기업’ 발돋움할 것”

부산일보

2020년 4월 2일

“제 고향인 부산은 인구로 보나 사업체 수로 보나 서울에 이어 가장 큰 도시입니다. 저는 기업 환경에 있어서 필수적이면서도 보안성이 뛰어난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를 부산 지역에 저렴하게 공급하고 싶습니다.”


클라우드 저장·인프라 서비스 선도

해운대 본사 두고 세계 진출 추진

“고향 부산에 일자리 많이 만들고파”